MY MENU

묻고답하기

제목

정부, ‘코로나19 심각’ 14개국 한인 입양인에 마스크 지원

작성자
노진갑
작성일
2020.07.25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4
내용

○ 정부, ‘코로나19 심각’ 14개국 한인 입양인에 마스크 지원 | 외교부가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심각한 미국, 프랑스 등 14개 국가에 살고 있는 한인 입양인을 위해 보건용 마스크 37만장을 지원하기로 했다. 외교부는 24일 보도자료를 내어 “국외 한인 입양인은 모두 16만7000여명으로 약 11만명이 미국 각 지역에 거주하고 있으며, 그 밖에 유럽 지역과 호주 등에 살고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이날 외교부가 언급한 ‘14개 국가’는 미국, 프랑스, 스웨덴, 덴마크, 노르웨이, 네덜란드, 벨기에, 호주, 캐나다, 독일, 스위스, 룩셈부르크, 이탈리아, 영국이다. 외교부는 “현재 국외로의 마스크 반출이 원칙적으로 금지되는 상황에서 국내에 가족이 있는 경우 예외적으로 일정 수량의 마스크를 국외 지역으로 배송받을 수 있지만, 국외 입양인은 이러한 방법으로 마스크를 받기 어렵다는 점을 고려했다”고 지원 배경을 설명했다. 외교부는 지난 4월 말 각국 재외공관을 통해 현지 입양인 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마스크 수요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를 바탕으로 로얄바카라 지원 규모를 37만장으로 결정했다. 정부는 특히 한인 입양인 가운데 70% 정도가 1970∼80년대에 입양돼 대체로 자녀가 있는 30∼40대라는 점을 감안해 이들의 자녀를 위한 마스크도 최종 물량에 포함시켰다. 정부는 마스크 37만장 가운데 60% 이상인 21여만장을 입양인 수가 가장 많은 미국 지역 인원에 지원하고, 16만여장은 입양인 수 등을 고려해 13개 나라에 나눠줄 예정이다. 마스크 배송은 25일부터 시작된다. 14개 나라 26개 공관으로 도착한 마스크는 각 공관 관할 지역의 입양인 단체 40여곳으로 전달된다. 입양인 단체가 소속 입양인들한테 개별적으로 마스크를 배포한다.
0
0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